인구조사 참여는 지역 커뮤니티 뿐만아니라

한인 사회 전체의10년 미래를 준비하는 첫 걸음입니다.

 

 

인구조사는 시민권자만 조사하는 것이 아니라 미국에 체류하고 있는 모든 사람을 조사하는 것입니다.

 

인구조사에 참여하지 않으면 세금이 오릅니다.

뉴욕시의 경우 지난 2000년 인구조사에 단지 62%만 참가하여 전국에서 가장 낮은 응답율을 기록했습니다. 이로써 뉴욕시는 연방정부의 지원을 받지 못해 많은 세금을 올렸고, 2010년 부터 MTA 세금을 새로 신설했습니다.

 

부모중 한 명이 한국인이라면 한국인으로 , 국적에 상관없이 한국인의 혈통이면 반드시 한국인으로 표시하세요.

중국, 러시아, 일본, 중남미등 다른 나라의 국적을 가지고 미국에 거주하는 모든 분들은 해당국가의 국적이 아닌 한국인에 표시해야 합니다.  

 

노인 복지를 늘이기 위해서,  

2010 인구조사에 참여합시다. 뉴욕시의 경우 많은 곳에서 한인 노인분들이 점심을 따뜻한 한국음식으로 드시고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더많은 곳에서 이러한 서비스를 확대할 수 있도록 한인들의 인구조사 응답율을 더욱 높여야 할 것입니다.

 

어린이들의 복지를 늘이기 위해서,

2010 인구조사에 참여합시다. 지난 2000년 이후 우리 커뮤니티에서 아동건강과 복지를 위한 많은 단체들이 생겨났습니다.

 

좋은 교육을 원하십니까?  

과밀학급 해소를 위해서, 2010 인구조사에 참여합시다.

뉴욕시에는 과밀학급이 많습니다. 특히 이민자들이 밀집한 지역일 수록 그렇습니다. 이것은 이민자들이 인구조사에 응하지 않은 결과 입니다. 실제 인구보다 적은 수가 인구조사에 집계되어 있기 때문에 시정부와 주정부는 인구조사결과에 따라 학급수와 교사를 배치할 수 밖에 없습니다.

 

 

살기 좋은 환경을 원하십니까?

2010 인구조사에 참여합시다.

뉴저지의 패터슨 카운티는 600여명이 부족하여 매년 1백만불씩 연방정부 보조금을 받지 못하고 있습니다. 10년이면 1천만불입니다. 그러나 뉴욕시는 300백만명이 넘게 인구조사에 응하지 않고 그림자처럼 살고 있기 때문에 공공건물에 대한 유지보수와 도로망에 대한 관리를 잘 하지 못함으로 인해서 수많은 운전자들이 사고를 당하고 있고 차가 망가지고 있습니다.

 

2010 인구조사는 미국 연방법에 의하여 철저하게 비밀이 보장됩니다.

질문지에는 소셜넘버와 체류신분을 묻는 것이 전혀 없습니다.

 

룸메이트로 살고 있는 분들도 함께 질문지를 작성하여야 합니다.

혹시 한국에서 방문하시는 분이 계시면 3월과 4월에 방문을 하도록 하여 인구조사에 응하도록 해주시기 바랍니다.

 

영어를 잘 이해하지 못하는 분들은  3월 부터는  인구조사국(US Census Bureau)에서 보내는 영문편지를 받게 되면 모두 교회나 성당, 사찰 그리고 각 한인 단체로 가져와서 그것이 인구조사 설문지인지 혹은 안내문인지 꼭 확인을 하시기 바랍니다.

.